교육/환경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심리적 안정감 주는 색깔로 학교폭력 예방 위해 초․중학교 내부 벽면 산뜻하게 바꾼다
용인시, 올 연말까지 성지중 등 5곳에…공공서비스디자인 일환
 
플러스인뉴스 기사입력 :  2017/11/23 [20:3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플러스인뉴스


용인시는 23일 획일적으로 칠해졌던 성지중학교와 고림초, 용인초, 정평초, 모현초 등 5개 학교의 내부 벽면을 올 연말까지 밝고 따뜻한 느낌을 주도록 디자인 개선작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디자인 개선이 필요한 학교의 환경을 개선하는 ‘공동서비스디자인’ 사업의 일환으로, 색채의 심리적·교육적 효과를 통해 아이들의 감성이나 창의력을 향상시키고 심리적 안정감을 제고해 학교폭력 등의 문제를 예방하기 위해서다.

 

우선 처인구 용인초 처인관 계단실은 관공서처럼 차갑고 단조로운 회색과 흰색으로 칠해져 두렵고 위험한 느낌을 주었던 공간이 밝고 따뜻한 아이보리나 연보라 기조의 파스텔톤 색상으로 바꿨다. 또 복도나 식당 등엔 크고 작은 동물 이미지가 군데군데 들어가 친근감을 주고 있다.

 

기흥구 성지중의 경우 아래 부분은 연주황, 위는 흰색으로 단조롭던 복도나 계단실을 층별로 노랑, 연두, 연녹색, 핑크를 바탕으로 다양한 채도로 칠해 입체감을 살렸다. 특히 승강기 부근이나 연결통로 등엔 기하학적 그림을 곳곳에 배치해 미지의 세계를 연상케 하고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lussn.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